자동로그인
  처음으로   한페이지   보관함   마리?   댓글 라이센스   자유게시판


마리~   
전화 걸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.

이렇게 많은 분들이 전화를 주시리라곤 생각도 못 했습니다.
연말이고 하니 핑계삼아 여기 저기 전화하세요.
좋은 목소리를 들으면 시간이 만들어준 선물, 반가움과 그리움을 얻으실 겁니다.

그리움도 힘이 된다. 양귀자씨가 그러셨습니다.

this article was written at  2002/12/27


글목록보기 인쇄하기     답글작성하기


   사람하고 살기, 사람같이 살기 2003/02/13 813
   깜짝 설문 조사 - 참여합시다 ! [6] 2003/02/04 834
   세일이 요즘 뭐하게요? 2003/01/26 763
   마이밴디트의 주소가 바뀝니다. 2003/01/10 730
   전화 걸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. 2002/12/27 788
   학원 강사가 되었습니다 :) [5] 2002/12/23 911
   그래도 ! [1] 2002/12/10 525
   상념은 이제 그만 ... [2] 2002/10/30 787
   다시 그리기... 2002/10/13 675
   낙향(落鄕) [1] 2002/10/10 723
   정상적인 생활로 돌아오다. 2002/10/04 726
   사이트 축소했습니다. [2] 2002/09/14 713
   오랫만에 업데이트 했습니다 2002/08/28 725
   사이트 구조조정 ... 2002/08/18 759
   해피엔스닷컴 게시물 저작권에 관하여 ... [1] 2002/07/26 856
   회원 가입 새로 하셔야 합니다. [2] 2002/07/14 820
[이전] [1]..[11][12][13][14] 15 글목록보기    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


 



[통합검색]